위대한 장군님에 대한 한없는 그리움을 안고 충정의 마음

바쳐가고있는 만경대구역 팔골소학교 교원, 학생들

-백두산밀영혁명전적지관리소에서-

본사기자 리진명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