뜻깊은 태양절을 맞으며

영화상영주간 개막

 

태양절경축 영화상영주간이 개막되였다.

이번 영화상영주간에 평양시와 지방의 영화관, 문화회관들에서는 사회주의조선의 시조이시며 우리 공화국의 영원한 주석이신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의 불멸의 혁명생애와 업적, 고매한 풍모를 감명깊게 수록한 기록영화 《수령님을 영원히 마음속에 모시고》, 《영원히 인류의 마음속에》, 《혁명무력건설사에 길이 빛날 2.8절》 등이 상영되게 된다.

《조선의 별》, 《잊을수 없는 나날에》, 《성새》, 《내 나라》, 《전선길》, 《한장의 사진》을 비롯한 예술영화들도 상영된다.

개막식이 9일 평양국제영화회관에서 진행되였다.

국가영화총국, 관계부문 일군들, 영화부문 창작가, 예술인들, 평양시내 근로자들이 여기에 참가하였다.

개막식에서 연설자는 민족최대의 경사스러운 태양절을 맞으며 온 나라 인민은 탁월한 사상과 거창한 혁명실천으로 시대와 력사앞에 영구불멸할 업적을 쌓아올리신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께 가장 숭고한 경의와 최대의 영광을 드리고있다고 말하였다.

오늘 우리 공화국의 존엄과 위용이 만방에 떨쳐지고있는것은 사회주의조선의 창창한 미래를 열어놓으시고 조국과 민족의 번영을 위한 만년초석을 마련하여주신 위대한 수령님의 천만로고가 있었기때문이라고 그는 강조하였다.

연설자는 전체 참가자들이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의 두리에 굳게 뭉쳐 위대한 수령님들의 애국념원, 강국념원을 앞당겨 실현하기 위한 투쟁에서 보다 큰 성과를 이룩해나가리라는 확신을 표명하면서 태양절경축 영화상영주간개막을 선언하였다.

개막식이 끝난 다음 참가자들은 기록영화 《만민이 우러러 칭송하는 우리 수령님》을 관람하였다.

이날 각 도들에서도 영화상영주간이 개막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