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수령님을 주체의 태양으로 천세만세 높이 받들어모시리.

 

 

본사기자 한광명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