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국의 마음 안고 절약사업에 떨쳐나서고있다.

-애국편직물공장에서-


 

 

본사기자 리경미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