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농법의 요구대로 농작물생육후반기비배관리를 과학기술적으로 해나가자

비료의 효과성을 높인다

성천군 기창협동농장에서

 

성천군 기창협동농장 일군들과 농장원들이 논벼농사에서 깊은층비료주기를 중시하고있다.특히 지효성비료를 만들어 깊은 층에 줌으로써 효과를 높이고있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협동농장들에서 눈짐작과 손짐작으로 물관리와 비료, 농약치기를 하는것과 같은 낡은 방법에서 벗어나 과학적인 측정과 분석에 기초한 선진적인 비배관리방법으로 전환하여야 합니다.》

농장일군들과 농장원들은 강냉이뿐만아니라 논벼농사에서도 높은 소출을 낼 목표밑에 모든 영농작업을 기술적요구대로 해나가고있다.

특히 이들이 생산하는 지효성비료는 뇨소비료와 진거름가루, 닭배설물 등을 폴리비닐알콜용액과 혼합하여 만든것이다.이것을 리용하면 비료의 허실을 줄이면서도 효과성을 높여 정보당 생산량을 늘일수 있다.실지 농장에서는 이 비료를 깊은 층에 주어 논벼농사에서 일정한 성과를 보았었다.

지난 시기 농장에서는 비료를 그대로 뿌려주다나니 허실이 많았다.결국 같은 량의 비료를 가지고 응당한 효과를 볼수 없었다.

일군들은 이 사실을 놓고 손짐작, 눈짐작으로 비료치기를 하는것과 같은 낡은 방법으로는 언제 가도 다수확을 낼수 없다는것을 다시금 깨닫게 되였다.

모든 포전에서 높은 소출을 낼수 있도록 과학적인 타산밑에 농사일을 알심있게 해나가자.

이런 립장에서 일군들은 당의 농업정책과 주체농법을 깊이있게 학습하면서 비료를 효과적으로 리용하기 위한 토의를 심화시켜나갔다.

이 과정에 합리적인 방도를 찾게 되였는데 그것이 바로 지효성비료를 만들어 리용하는것이였다.

일군들은 농장원들이 지효성비료의 우월성을 잘 알고 실천에 적극 도입하기 위한 사업을 짜고들었다.

특히 작업반기술원들의 역할을 높이는데 힘을 넣었다.

작업반기술원들은 자신들이 맡은 본분을 자각하고 농장원들에게 지효성비료를 만드는 방법과 깊은 층에 주는데서 나서는 기술적문제들에 대하여 원리적으로 알려주었다.

농장원들은 나라쌀독을 책임진 주인다운 립장에서 모든 일을 깐지게 해나갔다.특히 비료만들기에서 원료를 혼합할 때 물을 많이 섞지 않았다.

이렇게 하니 지효성비료가 빨리 마르면서도 비료성분의 허실을 줄일수 있었다.재배형식에 따라 비료주는 위치를 합리적으로 정하였다.

지효성비료를 생산리용한 결과는 좋았다.이 비료가 물에 서서히 풀림으로써 효과를 나타낼수 있는 기간이 길어졌다.비료의 허실을 줄이면서도 논벼의 뿌리가 비료성분을 골고루 흡수할수 있게 하여 층하를 없앨수 있었다.

이곳 일군들과 농장원들은 올해 기어이 포전마다 다수확을 낼 열의에 넘쳐 농작물비배관리를 과학적으로 해나가고있다.

글 및 사진 오은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