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두밀림에서 울리던 진격의 나팔소리 오늘도 우리 인민을 승리에로 부르고있다.

-삼지연대기념비에서-


 

 

본사기자 김진명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