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동군사연습저지투쟁에 나설것을 선언

 

남조선인터네트신문 《자주시보》에 의하면 《전쟁반대 평화실현 국민행동》이 5일 미국과의 합동군사연습중지를 요구하는 성명을 발표하였다.

성명은 남조선미국합동군사연습이 시작된데 대해 밝히고 이것은 대화를 하자고 말하면서도 겨누고있던 총의 방아쇠를 만지는것과 같다고 규탄하였다.

남조선과 미국의 군부당국이 이번 연습에서 《반격》내용은 생략되였다고 말하며 그의 성격을 감추려 하지만 북을 《적》으로 지정한 전쟁연습이라는 본질은 숨길수 없다고 성명은 비난하였다.

화해와 평화를 지향하는 시대에 대결의 대표적상징인 합동군사연습을 전면중지해야 한다고 성명은 주장하였다.

성명은 평화를 념원하는 각계각층이 합동군사연습을 저지시키기 위한 투쟁에 나설것이라고 강조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