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에서 집단적인 야스구니진쟈참배놀음

 

일본정객들이 15일 전몰자들의 위패가 보관되여있는 야스구니진쟈에 대한 집단적인 참배놀음을 벌렸다.

이날 도꾜에서 초당파의원련맹에 소속되여있는 약 50명의 국회의원이 진쟈에 몰려가 군국주의정신을 고취하였다.

수상 아베는 진쟈에 제물을 봉납하였다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