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알질량을 늘이기 위한 기술적지도를 짜고들어

명간군일군들의 사업에서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협동농장들에서는 매 영농공정별로 준비를 면밀히 한데 기초하여 시기별 영농작업을 제때에 질적으로 하여야 합니다.》

명간군일군들이 논벼생육후반기비배관리에서 중요하게 내세운 문제가 있다.논벼의 이삭패는 시기 불리한 기상조건을 극복하기 위한 영양관리대책을 철저히 세워 천알질량을 늘이는것이였다.

그럴만한 계기가 있었다.지난해 군협동농장경영위원회 위원장이 도안의 어느 한 시에 갔을 때였다.그곳 일군들과 농사경험을 교환하는 과정에 그들이 리용하는 어느 한 비료에 주의를 돌리였다.즉 농작물에 이 비료를 여러가지 비료와 혼합하여 분무해주었더니 다른 포전에 비해 생육상태가 좋았던것이였다.

우선 농작물의 가물견딜성과 함께 빛합성능력이 높아졌다.또한 여름철에 나타나는 뿌리썩음병도 적어지는 등 여러모로 유리한 점이 많았다.더우기 이 비료는 립자가 작으므로 흡수도 잘되였다.결국 천알질량이 늘어났다.

영양상태가 좋은 생명체는 불리한 조건을 극복하는 힘이 세기마련이다.

이 사실을 놓고 군일군들은 불리한 기상조건에서도 논벼의 영양관리대책을 바로세우는것이 올해 알곡고지를 점령하는데서 얼마나 중요한 문제로 나서고있는가를 깨닫게 되였다.

천알질량은 농작물의 수확고를 이루는 기본요소의 하나이다.지금의 불리한 기상조건을 이겨내여야 그것이 곧 가을의 좋은 결실로 이어질수 있는것이다.현실은 일군들이 과학농사의 기수가 되여 단순한 전달자가 아니라 해당한 기술적대책을 세우고 집행될 때까지 내미는 조직자, 집행자가 될것을 요구하고있다.

일군들은 새로운 결심을 안고 올해에 이 비료를 생산하여 전면도입하기 위한 작전을 펼쳤다.

군에서는 비료생산기지를 번듯하게 건설하고 생산을 정상화하여 농장들에 보내주었다.특히 경영위원회위원장은 자기 집터밭에서 이 비료를 시험하며 농작물의 생육상태를 관찰하였다.그리고 기술자료를 종합한데 기초하여 군일군들과 합의한 후 농장들에 도입하기 위한 조직사업을 짜고들었다.

기술일군들이 농장원들속에 들어가 그 우월성에 대하여 구체적으로 알려주도록 하였다.방도가 명백해지자 농장원들은 더욱 분발하여 정성을 다하였다.주기적으로 이 비료를 분무한 결과는 좋았다.포전마다 이삭패는 시기가 일정해져 차이가 거의 없어진것이였다.

벼알 한알한알이 그대로 총알처럼 여물도록 영양관리를 잘하는데 다수확의 비결이 있다.

이런 관점에서 논벼생육후반기비배관리를 빈틈없이 해나가고있는 이곳 일군들의 사업은 좋은 결실을 안아올것이다.

글 및 사진 오은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