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과 기술로 조국의 래일을 떠메고나갈 인재들로 준비해간다.

-평양교통운수종합대학에서-


 

 

고룡호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