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산자대중을 위훈창조에로 불러일으키고있다.

-룡성기계련합기업소에서-


 

 

본사기자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