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이전 안보실장의 죄행을 폭로

 

남조선 《MBC》방송에 의하면 《군인권쎈터》가 6일 기자회견을 가지고 《계엄령》문건과 관련한 청와대 전 안보실장 김관진의 죄행을 폭로하였다.

《군인권쎈터》는 청와대 전 안보실장 김관진이 《계엄령》선포와 관련한 문건을 작성하도록 지시하였으며 이것은 내란음모죄에 해당된다고 주장하였다.또한 이전 기무사령부의 《계엄령》문건들을 수사하였던 특별수사단장이 해당 내용을 추가수사할것을 요구한 법무관을 수사단에서 내쫓음으로써 수사를 축소하려 하였다고 《군인권쎈터》는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