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사차비부터 과학적으로 깐지게 하여 다수확의 담보를 마련하자

지력을 높이기 위한 과학연구사업을 심화시킨다.

-농업연구원 토양학연구소에서-


 

 

본사기자 안성혁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