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대되고있는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증피해, 그에 대처하기 위한 노력

세계보건기구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증이 억제될수 있다고 주장

 

세계보건기구 총국장은 24일 일간설명회에서 조사단의 료해결과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증이 억제될수 있다고 언명하였다.

이 전염병은 1월 23일부터 2월 2일사이에 중국에서 절정에 이르러 수평상태를 유지하다가 그후로는 계속 하강상태를 보이고있다고 하면서 그는 이 비루스의 DNA에서 큰 변화가 없다고 덧붙였다.

조사단이 전한데 의하면 무한에서의 사망률은 2~4%이고 그밖의 지역에서는 0.7%이며 증상이 경한 환자들의 회복기는 약 2주일, 증상이 심하거나 위독한 환자들의 회복기는 3~6주일정도라고 한다.

그러나 세계보건기구 총국장은 이 전염병에 대한 경계를 늦추지 말라고 경고하였다.

《지금은 모든 나라와 공동체, 가정, 개인들이 준비태세를 갖추는데 집중해야 할 때이다.우리는 비루스를 억제하는데 집중하는 동시에 있을수 있는 전파에 대처하기 위해 모든것을 다하여야 한다.》고 그는 다시금 강조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