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탄생산을 늘이기 위해 줄기찬 투쟁을 벌리고있다.

-회안청년탄광에서-


 

 

정철훈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