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현대화를 위한 연구사업에 모든 정열을 바쳐가고있다.

-평양교통운수대학에서-


 

 

                본사기자 최충성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