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0일전투의 불길높이 올해농사를 빛나게 결속하기 위한 투쟁으로 들끓는다

벼단꺼들이기를 확고히 앞세워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오늘 농업부문앞에 나서는 가장 중요한 과업은 농사를 잘하여 농업생산을 결정적으로 늘이는것입니다.》

사리원시안의 협동벌들이 격전장으로 화했다.

오늘날 가을걷이와 낟알털기는 단순한 영농공정수행이 아니라 당 제8차대회를 향한 80일전투승리의 돌파구를 열어제끼기 위한 총결사전이라는 관점에서 시안의 일군들과 농장원들이 한결같이 떨쳐나섰다.온 시가 벼단꺼들이기로 부글부글 끓고있다.

벼단꺼들이기를 낟알털기에 확고히 앞세워 귀중한 곡식을 한이삭도 허실없이 거두어들이자.

모두가 이런 드높은 각오를 안고 벼단꺼들이기를 선행시키기 위한 전격전에 진입하였다.

시당위원회의 지도밑에 시협동농장경영위원회일군들은 농장들에 내려가 력량을 총동원하여 벼단꺼들이기를 와닥닥 끝내도록 전투조직과 지휘를 혁명적으로 하고있다.

가을한 벼를 논판에 오래 두면 둘수록 그만큼 수확고가 줄어든다는것을 명심한 시일군들은 농장들에서 뜨락또르와 경운기를 비롯한 운반수단들을 적극 리용하여 벼단운반속도를 높이게 하고있다.

미곡, 정방협동농장에서는 혁신의 불길드높이 이른아침부터 저녁늦게까지 많은 량의 벼단을 탈곡장으로 실어들이고있다.부족되는것이 적지 않지만 각 농장의 일군들은 검덕지구피해복구전투에서 기적과 혁신을 창조해가고있는 인민군군인들처럼 주도성, 창발성을 발휘하여 모든 운반수단들을 최대한으로 동원하기 위한 사업을 패기있게 밀고나가고있다.특히 기계화작업반원들속에 들어가 그들이 자기들이 지닌 임무의 중요성을 깊이 자각하고 가을걷이에서 뜨락또르들의 가동률을 높이도록 정치사업을 참신하게 진행하는것과 함께 걸린 문제들을 제때에 풀어주고있다.

80일전투에서 영예로운 승리자가 될 열의밑에 만금, 미라남새전문협동농장의 일군들과 농장원들은 낟알털기에 벼단꺼들이기를 확고히 앞세우고있다.일군들은 농장원들에게 벼단을 제때에 실어들이는것이 낟알털기를 중단없이 내밀기 위한 중요한 방도의 하나라는것을 다시금 새겨주면서 누구나 애국적열의를 높이 발휘하게 하고있다.뜨락또르운전수들은 낟알털기를 빨리 끝내는가 못 끝내는가 하는것은 벼단운반을 맡은 자기들의 역할에 크게 달려있다고 하면서 매일 계획보다 더 많은 벼단을 실어들이고있다.

다른 농장의 농장원들도 한이삭의 벼도 허실없이 말끔히 실어들이기 위해 노력하고있다.뜨락또르의 적재함마다에 깔개를 펴고 벼단을 실어 운반도중에 낟알허실이 없도록 하면서 벼단꺼들이기속도를 높이고있다.

본사기자 리충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