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 제8차대회 결정관철에서 새로운 위훈을 창조해갈 열의에 넘쳐있다.

-원산철도차량련합기업소에서-

 


 

특파기자 홍성철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