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상방역전을 보다 강도높이

-평안북도에서-

 

 

특파기자 김명훈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