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대사랑의 뜻 심장에 새기며

 

 

평양가방공장은 경애하는 총비서동지의 불멸의 령도업적이 뜨겁게 깃들어있는 영광의 일터이다.

여러해전 1월 새로 건설된 공장을 찾으신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서는 우리의 힘으로 교복과 학습장, 교과서는 물론 질좋은 가방까지 생산하여 아이들에게 안겨주는것이 결코 쉽지 않지만 힘겨워도 보람있는 일을 또 하나 해놓고보니 가슴이 뿌듯해진다고 못내 만족해하시였다.

못잊을 그날 우리가 만든 멋쟁이가방을 메고 학교로 오가며 웃고떠들 아이들의 모습이 떠올라 마음이 흥그러워진다고, 우리 아이들에게 필요한 모든것은 우리가 만들어 안겨주어야 그들이 자기것을 귀중히 여기는 참된 애국의 마음을 간직할수 있다고 뜨겁게 말씀하시던 경애하는 총비서동지의 숭고한 후대사랑의 세계를 언제나 마음속깊이 새기고 사는 공장의 일군들과 종업원들이다.

이들은 오늘도 경애하는 총비서동지의 높은 뜻을 받들어 자기 자식들의 가방을 만드는 심정으로 가방생산에 정성을 다 바침으로써 자신들이 맡고있는 책임과 본분을 다해갈 불타는 열의에 넘쳐있다.

글 및 사진 리강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