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산화, 재자원화를 단위발전의 생명선으로 틀어쥐고

-평양학용품공장에서-

 

 

본사기자 리경미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