낟알털기를 더욱 힘있게

주도세밀한 작전은 성과의 담보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일군들은 창조적이며 진취적인 사업기풍과 일본새를 가지고 일해나가야 합니다.》

무슨 일이나 작전과 지휘를 잘하여야 성과를 기대할수 있다.

태천군일군들은 이런 관점에서 올해 농사결속과 관련한 계획을 과학성과 현실성이 충분히 보장되게 작성하고 그 수행을 위한 사업을 전개하였다.

이들이 특별히 중시한 문제는 그 어떤 조건에서도 가을걷이속도를 높일수 있게 예견성있는 대책을 세우는것이였다.종전의 교훈을 놓고보아도 비가 내리는 등 불리한 조건에 기동적으로 대처하지 못하면 가을걷이를 제기일에 끝낼수 없는것은 물론 숱한 낟알을 허실할수 있었다.

올해 농사결속을 잘하려는 대중의 열의가 비상히 앙양된데 맞게 일군들은 가을걷이작전을 더욱 짜고들었다.농촌들에서 불리한 조건에서도 벼단운반을 다그칠수 있게 한 사실을 놓고보자.

지난 시기 취흥협동농장에서는 가을철에 내린 비로 하여 포전이 질어지고 뜨락또르를 리용할수 없는 경우 합리적인 작업도구를 만들어 벼단운반에 썼다.즉 작업도구를 리용하여 포전의 벼단을 비교적 도로조건이 좋은 곳까지 집중적으로 운반한 다음 뜨락또르에 실어날랐다.이렇게 하니 낟알허실을 막을수 있을뿐 아니라 일정계획대로 가을걷이와 낟알털기를 내밀수 있었다.

군책임일군들은 이 경험을 농업부문 일군들에게 알려주고 가을걷이속도를 높이는 문제를 다시한번 따져보았다.

그 과정에 비가 내릴것이 예견되면 벼단을 작게 묶어 세워놓기로 하였다.그리고 벼단을 제때에 포전에서 내갈수 있는 여러가지 효과적인 방도도 찾게 되였다.이와 함께 경지면적이 많고 조건상 불리한 단위들에 군자체의 힘으로 만든 소형벼수확기와 공장, 기업소의 로력, 화물자동차를 집중해주기로 하였다.

이렇게 짜고든 작전은 응당한 결실로 이어졌다.

일군들의 혁신적인 일본새는 낟알털기에서도 발휘되였다.

군에서는 가을걷이를 앞두고 이동식탈곡기를 더 마련하였으며 종전보다 낟알털기속도를 높일수 있게 벼종합탈곡기들을 개조하였다.하지만 일군들은 결코 여기에 만족할수 없었다.

낟알털기과정에 뜻밖의 원인으로 탈곡기가 고장나지 않는다고 장담할수는 없었다.이 점을 중시한 책임일군들은 작업반들을 맡고 내려간 군급기관 일군들이 농기계의 만가동을 전적으로 책임지고 모든 대책을 앞질러가며 세우게 하였다.또한 이동수리를 기동성있게 진행하는것을 중시하고 군농기계작업소의 기술자, 기능공들을 기본으로 하면서 여기에 해당 농장의 수리분조원들도 참가시키도록 하였다.

이뿐이 아니다.군에서는 낟알털기기간을 최대로 줄일수 있게 농장, 작업반들에서 용기를 충분히 장만해놓고 낟알을 터는족족 포장을 잘하며 수매단위들과의 긴밀한 련계밑에 그시그시 처리하도록 하였다.

일군들의 이런 현실성있는 작전과 지휘는 큰 은을 냈다.여러 협동농장에서 낟알털기를 성과적으로 결속하게 되였다.

본사기자 리영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