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품의 질제고를 위한 토의를 심화시키고있다.

-운산군식료공장에서-

 

 

본사기자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