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의 은혜로운 사랑에 충성으로 보답할 열의 충천한 황해남도

난관속에서도 더욱 커지는 전진의 보폭

도적으로 모내기성과 련일 확대

 

서해곡창지대인 황해남도에서 모내기가 힘있게 추진되고있다.

최대비상방역상황에서도 날마다 더해만 가는 우리 당의 뜨거운 은정이 넘쳐흐르는 재령벌로부터 연백벌에 이르기까지 드넓은 황남전야 그 어디서나 일군들과 농업근로자들은 나라의 알곡생산에서 기치를 들고나갈 열의를 백배하며 협동벌마다에 푸른 주단을 펼쳐가고있다.

종합된 자료에 의하면 도적으로 모내기실적이 련일 오르고있다.난관속에서도 더욱 커지는 전진의 보폭은 당의 하늘같은 은덕에 알곡증산으로 기어이 보답하려는 황해남도일군들과 농업근로자들의 충성의 맹세의 분출이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오늘 농업부문앞에 나서는 가장 중요한 과업은 농사를 잘하여 농업생산을 결정적으로 늘이는것입니다.》

도당위원회에서는 일군들과 농업근로자들모두가 어려운 시기일수록 더욱 뜨겁게 베풀어주시는 경애하는 총비서동지의 그 은정을 가슴깊이 새겨안고 충성의 한마음, 애국의 열정을 다 바쳐 알곡증산투쟁을 보다 힘차게 벌려나가도록 조직정치사업을 강력히 전개하고있다.

도당위원회의 지도밑에 도농촌경리위원회에서는 모내기를 최적기에 와닥닥 다그치기 위한 작전과 지휘를 능숙하게 해나가고있다.특히 최대비상방역체계에 맞게 고도의 방역태세를 견지하면서 모내기실적을 올리기 위해 농기계가동률을 부쩍 높이는데 큰 힘을 넣고있다.해당 기업소와 시, 군농기계작업소들에서 부속품생산과 포전에서의 이동수리대책 등을 강하게 세워 농기계들의 동음이 중단없이 울리도록 하는 사업을 짜고들고있다.

이와 함께 모든 농장, 작업반, 분조들과 농업근로자들이 전투적인 일본새를 발휘하여 그날계획은 어떤 일이 있어도 그날로 어김없이 수행하도록 요구성을 높이면서 기술지도를 실속있게 하고있다.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서 안겨주신 위대한 그 사랑에 더 높은 알곡생산성과로 기어이 보답하자!

시, 군들이 이런 불같은 열의로 세차게 끓어번지고있다.

배천군, 안악군, 은천군의 농장벌들에 혁신의 기상이 나래치고있다.

일군들은 농업근로자들의 심장에 불을 다는 정치선전, 경제선동을 공세적으로 벌리면서 대중의 기세를 끊임없이 북돋아주고있다.모내기현장에 좌지를 정한 이들은 들끓는 분위기를 고조시키는것과 함께 농기계들의 만가동보장에 모를 박고 제기되는 문제들을 즉시 대책하면서 써레치기를 비롯한 선행공정이 확고히 앞서나가게 하고있다.

뜨락또르운전수들은 이른새벽부터 발동소리높이 포전의 구석진 부분까지 수평이 보장되도록 써레치기를 미끈하게 하면서 농촌기계화초병의 본분을 다하기 위해 성실한 노력을 기울이고있다.

연안군, 신천군의 기세도 비상히 높아지고있다.

이곳 일군들과 농업근로자들은 모내기적기와 함께 질을 철저히 보장하는데 정보당 알곡소출을 높일수 있는 중요한 방도가 있다는것을 명심하고 기술적요구를 엄격히 지켜가고있다.모내는기계운전공들은 자신들의 역할에 모내기의 질보장이 크게 달려있다는 자각을 안고 높은 책임성을 발휘하고있다.항상 설비관리를 깐지게 하여 평당포기수와 포기당대수가 정확히 보장되도록 하고있다.농업근로자들은 모내기를 한 후 빈포기나 물우에 뜬 모가 없는가를 꼼꼼히 살피면서 포전마다에 깨끗한 량심을 묻어가고있다.

청단군을 비롯한 다른 지역들에서도 충성의 열의가 날로 높아가는 속에 도에서는 모내기성과가 계속 확대되고있다.

글 특파기자 박철

사진 주대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