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업원들의 후방공급사업에 심혈을 기울이고있다.

-평양민족악기공장에서-

 

 

리강혁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