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공업발전에 힘을 넣어 인민소비품생산을 늘이자

더 많은 감자가공품을 생산하기 위한 투쟁을 힘있게 벌리고있다.

-삼지연감자가루생산공장에서-


 

 

본사기자 김진명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