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의 력사적인 시정연설을 높이 받들고

증산돌격전의 불길을 세차게 지펴올리고있다.

-상원석회석광산에서-

 

 

본사기자 한광명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