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식의 교육혁명을 다그쳐 교육의 질적수준을 더욱 높이자

새 교수방법창조를 위해 서로의 창조적지혜를 합쳐가고있다.

-김철주사범대학에서-


 

 

정철훈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