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당의 두리에 굳게 뭉쳐 조선청년의 기개를 떨쳐갈 결의에 충만되여있다.

-당창건기념탑에서-


 

 

정철훈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