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지연군건설지원사업에 애국의 마음을 바쳐가고있다.

-무산군 삼봉로동자구 62인민반 김미옥동무의 가정에서-


 

 

본사기자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