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범죄행위에 대한 사죄와 배상을 일본에 요구

 

남조선인터네트신문 《통일뉴스》에 의하면 시민단체인 전북겨레하나 성원들의 주최로 8일 전라북도 전주시에서 일본규탄시민모임이 진행되였다.

모임에서는 먼저 일본집권자에게 보내는 글이 랑독되였다.

글은 일본정부가 도적이 매를 드는 식의 경제보복을 당장 중지하고 피해자들에게 사죄와 배상을 해야 한다고 하면서 이를 위해 끝까지 싸워나갈것이라고 강조하였다.

모임참가자들은 전시된 강제징용피해자들의 증언과 일본의 과거범죄부정행위를 소개한 선전물들을 돌아보고 강제징용문제해결을 위한 서명운동을 시작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