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에 더 많은 농기계를

해주농기계공장에서

 

해주농기계공장의 일군들과 로동자, 기술자들이 상반년계획을 완수한 기세로 올해생산목표를 앞당겨 점령하기 위한 투쟁을 줄기차게 벌리고있다.

공장에서는 올해에 들어와 수십대의 모내는기계와 이동식강냉이탈곡기, 이동식벼종합탈곡기 등을 제작하여 농촌에 보내주었으며 많은 농기계부속품을 생산하였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농기계공장들에서 설비와 생산공정을 현대적으로 개건하고 능률높은 농기계들과 부속품들을 대대적으로 생산하여 사회주의협동벌마다 우리가 만든 농기계들의 동음이 높이 울리게 하여야 합니다.》

당조직에서는 생산현장에 속보판, 혁신자소개판 등을 게시하고 정치사업을 참신하게 벌려 대중의 열의를 높여주었다.

참모부일군들은 직장, 작업반들에 나가 자재보장사업을 짜고들면서 생산조직과 지휘를 패기있게 해나갔다.

가공직장의 일군들과 로동자들은 설비관리, 기술관리를 깐지게 하여 기대들의 가동률을 높이는데 모를 박았다.이와 함께 막먹임식종합수확기생산에 필요한 새로운 지구, 장비들을 창안제작하여 가공시간을 단축하고 질을 높이였다.

주물직장의 일군들과 로동자들도 싸우는 고지에 탄약을 보장하는 심정으로 주물품생산에 박차를 가하였다.이들은 실수률을 높일수 있는 능률적인 작업방법을 받아들이고 주물품의 질을 보장하면서 일정계획을 어김없이 수행하였다.

용해작업반원들은 용해시간을 종전보다 단축하면서 교대당 한차지의 쇠물을 더 생산하기 위한 경쟁을 벌리였다.

소재직장, 조립직장을 비롯한 여러 직장에서도 생산성과를 확대해나갔다.

공장의 일군들과 로동자, 기술자들은 막먹임식종합수확기를 자체의 힘으로 만들기 위한 사업에도 힘을 넣었다.

능률높은 농기계를 더 많이 생산하여 농촌에 보내줄 불타는 열의밑에 일군들과 로동자들은 성과에 만족을 모르고 계속 혁신하고있다.

글 및 사진 본사기자 전명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