숭고한 애국의 마음 안고 절약투쟁에 한사람같이 떨쳐나서자

예비는 어디에나 있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인민경제 모든 부문에서 생산적잠재력과 내부예비를 남김없이 동원하여 생산을 늘이는것과 함께 절약투쟁을 힘있게 벌려야 합니다.》

룡성기계련합기업소와 흑령탄광에서 생산공정에 가치있는 기술혁신안들을 받아들여 로력과 자재를 절약하고 경제적실리가 큰 제품을 생산하기 위한 투쟁이 적극 벌어지고있다.

 

연소모형에 의한 주조방법 도입

 

룡성기계련합기업소에서 연소모형에 의한 주조방법을 여러 소재생산에 받아들이고있다.

지난 시기 련합기업소에서는 소재의 질을 원만히 보장하지 못하여 화력발전소에 보낼 대치차생산에서 적지 않은 애를 먹었다.원인은 일정한 기간 사용한 목형들에서 치수변화가 생기는데 있었다.

이곳 일군들은 소재의 질을 과학적으로 담보하기 위하여 대치차소재생산에 연소모형에 의한 주조방법을 받아들일 목표를 내세웠다.여기에서 모를 박은것은 소재의 외형을 감속기대치차의 완성치수에 거의 접근시키는것이였다.여러차례의 시험생산을 통하여 새로운 방법으로 소재를 만드는데서 나서는 기술적문제들이 하나하나 해결되였다.특히 감속기대치차소재를 계렬생산할수 있는 여러가지 장비가 원만히 갖추어졌다.그리하여 적지 않은 자재와 로력을 절약하면서도 소재의 생산성을 종전보다 높일수 있게 되였다.

련합기업소에서는 수력발전소들에 보낼 수차바가지소재생산에도 이 주조방법을 도입할 목표를 정하고 필요한 장비제작을 끝내였다.

본사기자 김충성

 

철근트라스동발을 제작

 

흑령탄광에서 기술혁신안을 창안도입하여 많은 절약예비를 얻어내고있다.특히 절약은 곧 생산이라는 관점밑에 이곳 기술자들이 고심어린 노력을 기울여 제작한 철근트라스동발이 주목되고있다.

이 기술혁신안을 탄광의 모든 갱에 도입하면 한해에 절약되는 동발나무의 량은 대단히 많다.

그러면 어떻게 되여 철근트라스동발을 제작하게 되였는가.

언제인가 공무직장 현장에서 철근을 가지고 어느 한 설비의 지지대를 만들고있는것을 목격한 기술자들은 한가지 착상을 하게 되였다.

많은 무게를 견디여내야 하는 지지대처럼 철근으로 트라스를 제작하여 동발로 리용하면 되지 않겠는가 하는것이였다.

이들은 막장들의 상태를 구체적으로 조사한데 기초하여 첫 시제품을 내놓았다.그리고 청년갱의 어느 한 막장에 도입하였다.

철근트라스동발을 받아들여 얻게 되는 실리는 컸다.

종전에 비하여 목재소비량을 훨씬 줄이면서도 석탄생산을 늘일수 있게 되였다.또한 철근트라스동발은 자투리철근으로도 얼마든지 만들수 있는데다가 반복하여 리용할수 있는 등 좋은 점이 한두가지가 아니였다.

지금 이곳 기술자들은 철근트라스동발을 탄광의 모든 막장에 도입하기 위한 사업에 지혜와 열정을 다 바쳐가고있다.

이곳 기술자들이 이룩한 성과는 이뿐만이 아니다.얼마전에는 각종 페기물로 새형의 벨트콘베아로라를 제작도입하여 적지 않은 절약예비를 찾아냈다.

김학철

 

전력의 도중손실을 줄이기 위해 적극 노력하고있다.

-평천구역송배전소에서-

본사기자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