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걷이와 낟알털기로 들끓고있는 사회주의경제건설의 주타격전방

낟알털기능력을 높여

문덕군 동림협동농장에서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교시하시였다.

《벼가을에 뒤이어 낟알털기를 빨리 하여야 합니다.》

문덕군 동림협동농장은 군의 알곡생산에서 큰 몫을 차지하고있다.

농장일군들은 단위의 특성에 맞게 가을걷이와 낟알털기를 적기에 다그쳐 끝내기 위한 문제를 놓고 토론을 거듭하였다.

여기서 보다 관심을 돌린것은 낟알털기를 와닥닥 다그쳐 끝내는것이였다.그렇게 하면 낟알허실을 없애여 정보당 수확고를 높이는것과 함께 다음해농사차비도 앞당겨 진행할수 있었다.

올해 알곡생산목표를 기어이 수행할 열의밑에 일군들은 낟알털기능력을 높이는데 힘을 넣었다.

농장에서는 우선 이미 있던 벼종합탈곡기들을 개조하여 그 능력을 제고하는 사업을 앞세웠다.

낟알털기를 진행할 때 벼짚속에 섞여나오는 낟알은 농장적으로 볼 때 결코 적은 량이 아니였다.그리하여 일군들은 설비개조사업을 과학기술적으로 진행하였다.결국 낟알허실량이 현저히 줄어들고 시간당 낟알터는 량도 늘어나게 되였다.

일군들은 이것으로 마음을 놓지 않았다.

알곡생산목표점령을 위한 일에서는 만족이란 있을수 없다.

이런 립장에서 이들은 벼종합탈곡기와 이동식벼종합탈곡기를 효과있게 리용하는데서 나서는 문제도 합리적으로 풀어나갔다.농장에서는 탈곡장으로부터 거리가 먼 포전의 논벼는 현장에서 이동식벼종합탈곡기로, 가까운 포전의것은 탈곡장에서 벼종합탈곡기로 낟알털기를 하였다.이렇게 하니 낟알털기속도를 종전보다 높일수 있었다.

농장에서는 분조관리제안에서 포전담당책임제의 생활력이 높이 발휘될수 있도록 로력조직도 실속있게 하면서 가을걷이에 낟알털기를 적극 따라세우고있다.

결과 농장의 낟알털기속도는 하루가 다르게 높아지고있다.

오은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