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기의 억센 힘과 노력으로 더 좋은 래일을 안아오자

기술혁신안을 받아들여 기관차수리를 다그치고있다.

-서평양기관차대에서-


 

 

본사기자 김광림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