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삼지연시꾸리기를 성심성의로 지원한 일군들과 근로자들에게 감사를 보내시였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삼지연시꾸리기를 성심성의로 지원한 일군들과 근로자들에게 감사를 보내시였다.

남포시 와우도구역인민위원회 산하단위 소장 고영숙은 인민의 대의원으로, 사회주의애국공로자로 내세워준 당의 믿음에 충성으로 보답할 일념 안고 삼지연전구로 달려가 돌격대원들속에서 경제선동을 벌리고 지원사업도 잘하였다.

삼지연시를 혁명의 성지답게 훌륭히 꾸리는것을 공민의 혁명적의무로 새겨안은 평양정향건재공장 부원 리송미는 륜전기재부속품을 비롯한 많은 물자를 성의껏 지원하였다.

조선적십자종합병원 로동자 신순희는 건설자들과 함께 인민의 리상향을 일떠세우는 심정으로 가정에서 마련한 후방물자들을 216사단에 보내주어 돌격대원들을 위훈창조에로 고무하였다.

청년들을 사회주의강국건설의 척후대로 내세워준 당의 믿음을 가슴깊이 새기고 문화성 산하단위 로동자 조선아는 들끓는 공사장에서 애국의 구슬땀을 흘리면서 돌격대원들을 위해 뜨거운 정을 기울이고있다.

삼지연땅을 여러차례나 찾으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의 끝없는 로고와 헌신의 장정에 애국의 마음을 따라세우며 청년동맹중앙위원회 청소년과외교양국 산하단위 로동자 리련옥은 지원사업에 온갖 지성을 다하고있다.

삼지연시를 로동당시대의 희한한 산간문화도시로 훌륭히 꾸릴데 대한 당의 의도를 받들고 고려항공려행사 지도원 리은경은 실천적모범으로 청년동맹원들을 당정책관철에로 불러일으키면서 혁명의 성지건설을 물심량면으로 지원하였다.

백두전역에 참된 삶의 자욱을 새겨갈 열의로 심장을 불태우며 양각대외건설자양성사업소 통역원 정현일은 건설에 필요한 자재들을 여러차례 지원하였으며 속도전청년돌격대관리국 자재상사 로동자 조경희는 돌격대원들에게 많은 후방물자를 보내주었다.

잠업비단공업국 산하단위 부원 리순주도 백두산아래 첫동네에서 로동당만세소리, 사회주의만세소리가 더 높이 울려퍼지게 할데 대한 당의 숭고한 뜻을 가슴깊이 새기고 혁명의 성지건설에 깨끗한 공민적량심을 바쳐가고있다.

항일혁명렬사유자녀로서 받아안은 당의 은덕에 보답할 한마음 안고 김종태전기기관차련합기업소 3대혁명소조원 김범철은 삼지연시를 혁명전통교양의 대로천박물관으로 전변시키기 위한 사업에 헌신함으로써 충성의 가풍을 변함없이 이어가고있다.

모란봉구역편의봉사사업소 작업반장 유정희, 모란봉승강기운영사업소 소장 김명선은 본신혁명과업수행에 앞장서면서 성의있는 지원으로 공사속도를 높이는데 기여하였다.

우리 당의 혁명력사를 끝없이 빛내이는 길에 참된 삶의 자욱을 새겨갈 일념밑에 조선통일발전은행 부원 조일천, 조선국제태권도려행사 안내통역원 리유일은 삼지연시건설을 로력적으로, 물질적으로 힘껏 도왔다.

국가정보화국 중앙정보화연구소 실장 한정하, 라진영예군인일용품공장 로동자 최혜숙, 해주시 부용동 42인민반 윤병철도 혁명의 성지를 훌륭히 꾸리기 위한 공사를 돕는 일을 스스로 찾아하였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보내신 감사를 받아안은 일군들과 근로자들은 삼지연시를 하루빨리 세상에서 으뜸가는 사회주의무릉도원으로 일떠세우기 위한 투쟁에 모든것을 다 바쳐나갈 열의에 넘쳐있다.

본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