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대되고있는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증피해, 그에 대처하기 위한 노력

대구, 경상북도지역에 대한 최대봉쇄조치 시행

 

보도들에 의하면 남조선당국이 대구, 경상북도지역에 대한 최대봉쇄조치를 시행하기로 하였다.

이에 따라 대구, 경상북도 청도지역을 감염병특별관리지역으로 지정하였던 일반적인 차단조치를 취소하였다.

또한 남조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신형코로나비루스집단감염사태를 일으킨 대구교회사건과 관련하여 전지역의 신천지교회 신도들을 대상으로 감염증조사를 진행하기로 하였다.

한편 남조선《국회》는 24일 18시부터 의원회관과 본관을 페쇄하기로 하였으며 사법당국도 전지역의 법원들에 이날부터 재판휴정을 권고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