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대되고있는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증피해, 그에 대처하기 위한 노력

경기도에서의 비루스전파에 대한 우려 확대

 

남조선 《련합뉴스》에 의하면 남조선에서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자가 급격히 늘어나고있는 가운데 경기도에서 25일 하루동안에만도 9명의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하였다.

경기도에서는 25일 16시현재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확진자가 47명이며 대다수의 감염자들의 감염경로가 명확히 밝혀지지 않아 우려감이 높아지고있다.

추가로 확진된 부천시의 56살 난 녀성과 김포시의 36살 난 남성은 경기도지역내에서 앞서 확진된 사람들과도 거주지가 다른것으로 하여 감염경로조사에서 특별한 상황이 발견되지 않았다.

평택에서 확진받은 60대의 금연단속원은 20일과 21일 이틀간 시내를 다니면서 마스크를 항상 착용한 상태여서 감염경로에 의문을 표시하고있다.

김포시의 한 관계자는 지역내 비루스전파가 크게 우려되고있다고 하면서 확진자들에 대한 감염경로를 철저히 조사하여 공개할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