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제조기술을 받아들이기 위한 연구사업에 창조적지혜를 합쳐가고있다.

-국가과학원 함흥분원 비날론연구소에서-


 

 

본사기자 리동규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