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이스라엘시위

 

팔레스티나 요르단강서안지역의 나블루스시교외에서 3일 반이스라엘시위가 벌어졌다.

시위에 참가한 수많은 팔레스티나인들은 이스라엘이 그곳에서 정착촌건설을 벌려놓으려고 획책하고있는데 대해 항의하였다.그들은 정착촌확장과 령토병합계획에 맞서 항쟁에 떨쳐나섰다고 하면서 강점이 종식될 때까지 이스라엘을 반대하는 투쟁을 계속할 립장을 강조하였다.이스라엘군이 고무탄과 최루가스를 쏘아대며 시위군중을 탄압하였다.그로 하여 시위자들속에서 수십명의 부상자가 났다.이날 가자지대 남부의 라파흐시에서도 이스라엘의 령토병합계획을 반대하는 시위가 있었다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