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속되는 고온현상

 

일본에서 기온이 급격히 상승하면서 찌는듯 한 무더위가 지속되고있다.

이 나라의 기상청이 밝힌데 의하면 16일 시즈오까현의 하마마쯔시에서 기온이 40℃까지 올랐다.

이날 전국의 86개 관측소에서 35℃이상의 폭염이 기록되였다고 한다.

기상청은 열사병에 대한 경계를 강화할것을 호소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