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의 전투적호소에 화답하여 온 나라가 떨쳐나섰다

최정예수도당원사단의 위용 높이 떨치리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수도당원들은 우리 당이 제일 믿는 핵심력량입니다.》

당중앙위원회 편지를 피끓는 심장마다에 받아안은 제2수도당원사단 지휘관, 전투원들이 피해복구전구에서 최정예수도당원사단의 위력을 다시금 높이 떨칠 열의에 넘쳐있다.

 

대담하고 통이 큰 작전과 지휘로

 

전당, 전국, 전민을 80일전투에로 총궐기시킨 당중앙위원회 편지는 지금 새로운 돌격전에 나선 우리 사단 전체 지휘관, 전투원들을 무한히 격동시키고있다.

지금 우리앞에는 련속공격, 계속혁신의 기세드높이 피해복구전투에서 승전포성을 련이어 울려야 할 무겁고도 영예로운 과업이 나섰다.

애로와 난관은 결코 한두가지가 아니다.그러나 배심은 든든하며 기세는 충천하다.

어머니당의 슬하에서 그 어떤 어려운 조건도 과감히 뚫고 헤치며 기적을 창조하는 법을 배운 혁명의 지휘성원답게 과감한 총돌격전, 대담한 립체전을 들이대겠다.특히 건설물의 질을 최상의 수준에서 보장하는데 큰 관심을 돌리겠다.하여 우리 사단이 당중앙에 충성의 보고를 드릴 영광의 그 시각을 하루빨리 앞당겨오겠다.

사단참모장 안재호

 

멸사복무정신을 더 깊이 간직하도록

 

늘 우리 인민들은 우리 당에 고마워했지만 정녕 고마움의 인사를 받으셔야 할 주인들은 바로 위대한 우리 인민이라고, 이런 훌륭한 인민을 섬기고 모시고 투쟁하는것을 무상의 영광으로 간직하겠다고 절절히 말씀하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

인민을 하늘처럼 떠받드시는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의 숭고한 뜻을 그 누구보다 뼈에 새겨야 할 사람들이 바로 우리 수도당원사단 전투원들이 아니겠는가.

나는 수도당원사단의 한개 련대 정치사업을 맡은 지휘관으로서 여기에 화력을 집중하겠다.피해복구전투의 전기간 지휘관, 전투원들에게 인민에 대한 멸사복무의 정신을 깊이 심어주는 화선식정치사업을 힘있게 벌리겠다.

이와 함께 누구나 피해지역 인민들을 위해 좋은 일을 한가지라도 더 찾아하며 그들에게 안겨줄 살림집의 구석구석에 미흡한 점이 있을세라 헌신의 정을 기울이고 깐진 일본새를 발휘하도록 하겠다.

그리하여 우리 련대 지휘관, 전투원들모두가 80일전투에서 자랑스러운 위훈의 창조자가 되게 하겠다.

시급련대 정치부장 지광선

 

련대의 기수, 사단의 선봉이 되리

 

지금 평양시당위원회대대 전체 지휘관들과 전투원들은 결사관철의 맹세로 심장의 피를 펄펄 끓이고있다.

우리 당이 제일 믿는 핵심력량, 당중앙위원회를 제일 가까이에서 보위하는 친위대오답게 80일전투에서 앞장서는것은 우리들의 응당한 본분이며 가장 영예로운 임무이다.

피해복구전구에서 당중앙위원회 편지를 받아안은 우리들의 발걸음은 더욱 빨라졌다.

이런 때 수도당조직의 일군들인 우리가 어떻게 살며 투쟁해야 하는가를 너무도 잘 알고있기때문이다.

우리는 피해복구전구에서 련대의 기수, 사단의 선봉이 되여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께 제일먼저 승리의 보고를 드리겠다는것을 굳게 결의한다.

평양시당위원회대대 대대장 김광수

 

 

-제1수도당원사단에서-

본사기자 리동규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