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정책관철에서 초급당조직들의 전투력을 남김없이 떨치자

농촌진지를 튼튼히 다지는데 주되는 힘을

 

80일전투가 벌어지는 지금 황주군 삼훈농장 초급당위원회에서는 농촌진지를 튼튼히 다지기 위한 사업에 일관하게 큰 힘을 넣고있다.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교시하시였다.

《원래 농촌사업이 잘되자면 당조직들이 당정책을 틀어쥐고 농촌사업전반을 옳게 지도해야 하며 특히 농촌진지를 정치사상적으로 튼튼히 꾸려야 합니다.》

몇해전 제1차 전당초급당위원장대회에 참가했던 박금란초급당위원장은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께서 가르쳐주신대로 사회주의농촌진지를 정치사상적으로 강화하기 위한 사업을 더욱 실속있게 짜고들었다.당이 제시한 농업생산목표를 기어이 수행하는것과 함께 농촌진지를 정치사상적으로 강화하는것을 농촌당사업의 중심으로 확고히 틀어쥐고나갔다.

모든 일군들과 농장원들을 농촌의 참된 주인, 애국농민으로!

초급당위원회에서는 여기에 기본과녁을 정하고 매월 사업계획을 작성하고 집행하였다.이 사업에서 집행위원들이 자기 몫을 다하도록 분공조직사업을 잘하면서 요구성을 높이였다.초급당위원장이 실천적모범을 보이였다.

제6, 8작업반 초급일군들이 더듬는 뜨거운 추억이 있다.사업년한이 오랜 그들이 한때 일자리를 크게 내지 못한적이 있었다.적지 않은 일군들은 이것을 있을수 있는 일로 여기였다.하지만 초급당위원장은 달랐다.

그는 그들이 농장에서 핵심으로서의 역할을 제대로 하느냐 못하느냐 하는 심각한 문제로 대하였다.

초급당일군은 제때에 경종을 울리였다.종전의 사업태도에서 벗어나 목표를 높이 제기하고 분발하도록 떠밀었다.

지금까지 뭔가 일해놓은것이 있다고 속으로 위안하며 사업의 공간을 그것으로 메꾸려고 하던 그들의 사고관점이 깨여졌다.일본새에서 현저한 변화가 일어났다.

그에 따라 사업실적이 높아지고 핵심으로서의 역할을 원만히 수행하게 되였다는것은 더 말할 여지가 없다.본인들이 자기 궤도에서 탈선함이 없이 기백있게 내달리게 되고 다른 작업반의 젊은 초급일군들에게도 좋은 영향을 주게 되였다.

제대군인들과의 사업에도 초급당위원회는 품을 아끼지 않았다.

초급당위원회에서는 농장에 배치된 제대군인들이 부모들의 넋을 이어 고향땅을 가꾸고 빛내이는데서 누구보다 모범이 되도록 손잡아 이끌어주었다.농장에 제대배낭을 풀어놓은지 불과 두달만에 어느 한 분조 초급일군으로 임명된 윤현일동무의 실례를 통하여 잘 알수 있듯이 초급당위원회에서는 능력있는 제대군인들을 제때에 장악하고 초급일군으로도 내세워주었다.

믿음과 사랑으로 청년분조원들을 어엿하게 키워준 사실 또한 감동적이다.

평시에 김정철동무가 삶의 자욱자욱을 값있게 찍어가도록 세심히 이끌어준 초급당위원장은 그가 입당심의에 가던 날에는 옷과 신발에 이르기까지 일식으로 갖추어주었다.부모없는 청년분조원 리장철동무가 뜻밖에 눈병을 심하게 앓을 때 제때에 치료받도록 대책을 취해주었으며 수술을 받던 날에는 수술립회까지 서주었다.

오늘 이 농장은 모든 면에서 모범을 보이고있다.80일전투가 벌어지는 지금도 마찬가지이다.

농촌진지를 강화하는데 뼈심을 들이는것만큼 일이 잘되고 흥하게 된다는것을 이곳 농장의 현실은 실증해주고있다.

본사기자 리정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