격동적인 투쟁의 시대를 빛내이는 위훈창조의 주인공이 되자

-평양가방공장에서-

 

 

본사기자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