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대회가 가리킨 력사적진군방향을 향해 용감하게 나아가자

-남양탄광에서-

 

 

주대혁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