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산현장에 내려가 걸린 문제를 풀어주기 위해 노력하고있는 룡성구역당위원회 일군

 

 

리설민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