겹쌓이는 난관을 맞받아 백배로 분발분투하여 올해 전투목표들을 빛나게 완수하자

-북창지구청년탄광련합기업소 송남청년탄광에서-

 

 

 

본사기자 김진명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