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리마시대와 나》, 누구나 이 글발앞에 자신을 세워보자

천리마시대의 그 정신, 그 기백으로

-평양금속건재공장에서-

 

 

리강혁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