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일군들은 어렵고 힘든 때일수록 인민들의 곁에 더 가까이 다가서자

생활상요구를 제때에, 원만히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일군들은 언제나 인민을 위하여 만짐을 지고 생눈길을 헤쳐나가는 인민의 참된 충복이 되여야 합니다.》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서는 당중앙위원회 제8기 제3차전원회의에서 모든 당조직들과 정권기관들이 인민들의 생활상요구를 제때에 원만히 해결해주는 사업에 선차적인 힘을 넣을데 대하여 특별히 강조하시였다.

전당의 당일군들은 경애하는 총비서동지의 간곡한 당부를 자자구구 새겨보며 인민을 위해 멸사복무하려는 의지를 더욱 굳게 가다듬고있다.

우리 당의 뿌리는 인민이다.

당일군들은 인민을 극진히 아끼고 사랑하여야 하며 인민을 위하여 멸사복무하여야 한다.그래야 인민의 운명과 생활을 책임진 어머니당, 인민에 대한 멸사복무를 존재방식으로, 당풍으로 하는 심부름군당의 본태를 확고히 고수할수 있다.

사람을 위주로 모든 문제를 대하는것은 또한 우리 당의 일관한 요구이다.

지금처럼 애로와 난관이 겹쌓인 때일수록 인민들의 생활을 깊이 관심하는것은 더 절실한 문제로 나선다.

우리 인민은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서 계시기에 승리는 확정적이며 그 어떤 고난도 시련도 두렵지 않다는 배짱을 지니고 만난을 억척같이 뚫고나가고있다.그럴수록 당일군들은 인민들곁으로 더 가까이 다가가 어머니의 심정으로 그들의 생활의 구석구석을 헤아려보면서 진정을 기울여야 한다.

상반년기간에 인민경제계획을 넘쳐 수행하면서 기세좋게 내달린 단위들의 사업정형을 파고들어보면 종업원들을 위하여 아낌없이 바친 일군들의 헌신적노력이 중요한 작용을 하였다는것을 알수 있다.

진정은 대중교양, 대중발동을 위한 또 하나의 위력한 무기이다.당일군이라는 직분을 가지고있어도 대중을 위하는 마음이 뜨겁지 못하면 대중과 호흡을 맞출수 없으며 그들을 감화시키고 힘있게 불러일으킬수 없다.

인민들의 생활상요구를 제때에 원만히 풀어나가는것은 올해 총진군에로 대중을 힘있게 추동하는 정치사상사업의 위력을 배가시키기 위한 사업이기도 하다.

당일군들은 경애하는 총비서동지의 숭고한 뜻을 높이 받들고 인민들의 생활상요구를 제때에 원만히 해결하는 사업에 선차적인 힘을 넣어야 한다.

인민들의 생활속으로, 그들의 마음속으로 깊이 들어가야 한다.

사무실의 책상머리에 앉아 자료를 뒤적이거나 몇몇 사람들의 말만 들어서는 인민들의 생활에서 실지 걸린것이 무엇이고 어떤 문제가 시급히 해결되여야 하는지 알수 없다.군중과 한데 어울려 생활하면서 눈으로 직접 보고 귀속말도 들어보아야 실태를 정확히 료해할수 있으며 그에 알맞는 대책도 제때에 취할수 있다.

황해북도당위원회 일군들의 사업기풍을 돌이켜볼 필요가 있다.

당중앙위원회 제8기 제2차전원회의이후 진군의 첫 포성을 울리던 때 도당위원회는 농업전선을 첨입식정치사업대상으로 정하면서 일군들의 사업작풍과 일본새에도 응당한 주의를 돌리였다.

정치사업자료만이 아니라 농장원들에 대한 뜨거운 정과 사랑을 안고 현지에 나가도록 하였다.

황주군을 비롯한 여러 군에 일제히 나간 도당위원회와 도급기관 일군들은 농장원들과 말그대로 한식솔이 되여 일도 같이하고 걸린 문제도 풀어주면서 항일유격대식정치사업을 벌리였는데 실효가 참으로 컸다.

이것은 해당 군의 당일군들은 물론 도안의 당일군들 누구나 대중정치사업에 앞서 인민들의 생활상요구를 먼저 헤아리고 풀어주도록 추동한 도화선으로 되였다.

당일군들이 인민들의 생활을 깊이 관심하고 제기되는 문제들을 풀어나가는데서 《제때에》, 이 요구를 드팀없이 구현해나가는것이 중요하다.

인민들의 생활과 관련하여 풀어야 할 문제가 있다는것을 일단 포착한 다음에는 사업포치와 총화의 일차적인 항목으로 정하고 기동적으로 풀어나가야 한다.당적분공을 맡겨주는것을 비롯한 다양한 방법으로 그 해결을 위해 일군들과 당원들이 앞장에서 뛰며 그 길에서 보람을 느끼도록 하여야 한다.

당일군들이 인민들의 생활에서 제기되는 문제들을 풀어나가는데서 《원만히》, 이 요구를 사업에 철저히 구현해나가는것 또한 중요하다.

사소한 문제라고 해도 무게있게 대하여야 한다.관심했다는 말이나 들을 정도로 적당히 대책하는 현상이 절대로 없어야 한다.인민들의 아픔과 불편, 애로를 덜어주기 위한 길에서 고생을 락으로 여기는 일군이 진짜배기 인민의 심부름군이다.

모든 당조직들과 당일군들이 경애하는 총비서동지의 위민헌신의 거룩한 발걸음에 마음과 보폭을 맞추어 위대한 인민을 위하여 멸사복무할 때 사회주의건설의 새로운 승리를 쟁취하기 위한 올해의 전인민적총진군은 더욱 가속화되게 될것이다.

본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