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일군들은 어렵고 힘든 때일수록 인민들의 곁에 더 가까이 다가서자

-김정숙평양제사공장에서-

 

 

주대혁 찍음